La'piellabs and Corporate Research Institute.
라피엘랩스 그리고 기업부설연구소

editor kim hee gyung

화장품에 대한 마음가짐

국내 화장품은 빠른 속도로 발전해왔고, 그중 K-뷰티는 우수한 품질력을 인정받고, 저렴한 가격으로 세계 곳곳 수출을 했다. 최근 K-뷰티는 있어도, K-브랜드는 보이지 않는다라는 평가를 받고 있기도 한데, 이것은 브랜드 인지도가 외국 유명브랜드 보다 부족하다는 뜻으로 생각된다. K-브랜드를 성장시키기 위해 한국 기업들간의 경쟁은 상상하지 못할정도로 치열하다. 뷰티 트렌드는 빠르게 변화하고 있고, 그에 맞춰 제품을 개발하기에는 중소기업에서 따라잡기가 여간 힘든일이 아니다. 그래서 우리는 화장품의 본질, 기본에 집중하는 브랜드가 되어 소비자에게 다가가고자 했다. 피부의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가장 필수적인 것을 채우는 것이기본이기에 남녀노소 누구나 사용 가능하며 모든 피부에게 충족되어야 하는 그런 화장품을 만들고자 했다.

▲라피엘랩스는 ‘피부연구소’라는 의미로 자연주의 스킨케어 브랜드이다.

라피엘랩스가 가진 힘, 꼭 전달되어야 할 이야기

c.e.o
comment

화장품 브랜드를 설립하는 방법들은 여러 가지가 있다. 그리고 대부분의 많은 브랜드들이 자사 연구원도 없이 화장품 제조업체에 의존해 제품을 만들고, 판매만을 위해 브랜드를 런칭하고, 인플루언서의 인지도만을 이용한 제품들이 시중에 인기를 얻는 걸 보면서, 우리는 ‘라피엘랩스’가 정말 이야기하고 싶은 스토리에 우리만의 제품을 만들어내자는 원칙으로 브랜드를 런칭하였다.

브랜드 시작 전에 알게 된 많은 문제점들이 시장의 강점이 되는 상황을 보면서, 연구원들을 신뢰하는 마음을 바탕으로 정말 좋은 제품을 만들었다고 생각한다. 마케팅이 전부가 되는 화장품 시장에서 조금은 새로운 시각과 새로운 방향으로 제품들에 진심을 담아 연구하고 이야기한다면 분명 인정받을 순간이 온다고 믿고 있다. 그렇기에 빠르게 변화하는 화장품 시장에서도 결국 기본이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기본도 되어 있지 않은 제품은 잠깐의 인기는 얻을 수 있겠지만 결국 레이스에서 탈락할 것이다. 트렌드보다는 기본을 중시하고 앞으로 출시될 제품들로 ‘라피엘랩스’가 트렌드를 선도해 가고 싶다.

.

화장품의 본질 그리고 기본

라피엘랩스는 제일 먼저 기업부설연구소를 준비했다. 누구보다 오랫동안 화장품, 성분에 대해 연구하던 연구원들을 영입하였다. 그리고 연구원에게 물었다. 당신이 생각하는 좋은 화장품은 무엇인가?에 대해, 선임 연구원의 답변은 간단했다. “안전성, 안정성, 솔직함 그리고 균형” , “소비자를 속이지 않는 것” 그리고 우리는 소비자에게 이것을 어떤 방법으로 쉽게 전달할 수 있을까를 고민한다. 전 성분을 투명하게 공개했고 성분을 최대한 줄였다. 화장품의 성분은 무조건 많이 들어가야 유익하지도, 화학 성분을 모두 배제해야 좋은 화장품인 것도 아니라고 생각한다. 과도한 자연 유래 성분 사용은 오히려 알레르기를 유발하거나 제품의 변질을 과속화 시키고, 컨셉으로 첨가된 수십 가지의 원료들은 오히려 소비자의 선택에 혼란을 야기하는 것을 배제하고자 한 첫번째 선택이었다. 그리고, 우리 피부에 안전한지 화장품의 변질을 최소화하여 안정한지 컨셉성분으로 눈속임하지 않고 유효성분을 얼마나 솔직하게 담아냈는지 그 성분들이 하나의 제품 속에서 균형을 맞추고 있는지를 다각면에서 분석해보았다. 그리고 우리 피부를 건강하게 가꾸어 줄 “기본”이 되는 첫걸음, “수분”라인 개발에 박차를 가했고, 제품의 품질만큼은 절대 타협하지 않고자 했다. 지금 그 결과물들이 나왔다.

▲선임연구원의 제품개발의도는 상품설명 부분 선임연구원 코멘트를 참고해 주길 바란다.

화장품 연구원 시선으로 바라본 라피엘랩스의 가치

“외부환경에 제약 받지 않고, 연구원이 정말 전하고 싶었던 진심 어린 메시지를 담은 제품!”

제조업에서 연구원으로 근무할 때는 소비자에게 나의 메시지를 제품에 담아 내기가 어려웠다. 외부의 많은 요소들로 인한 제약으로 인해 현실과 타협하며 단가를 신경 쓰게 되고, 하나의 히트 상품이 생기면 모든 브랜드사에서는 그것과 비슷한 제품을 만들어 주기를 바랐고, 기성품을 찍어내 듯 제품을 출시하는 일이 많았다. 하지만 라피엘랩스는 연구소가 있는 기업이기에 제조비용이나 원료단가 등에 구애받지않고 기획 단계에서부터 제품의 구성, 방향성, 성분, 배합비율을 오로지 기업부설 연구원이 직접 디자인하고, 하나의 제품으로 거듭나기까지의 모든 과정에 직접 참여하여 개발한다. 이러한 화장품에 대해 진심인 회사의 마음이 좋았고, 소비자에게 닿을 수 있길 바란다.

“A good beginning makes a good ending.
좋은 시작은 좋은 결말을 만든다.”

v

At vero eos et accusamus et iusto odio dignissimos qui blanditiis praesentium voluptatum.
0
    0
    장바구니
    카트가 비어 있습니다.
      Calculate Shipping
      쿠폰코드